작성일 : 06-09-27 16:20
전곡항 - 요트·낚시 마니아의 ‘메카’ 서울신문
조회 : 19,446
글쓴이 : 소사
http://aceyacht.com/gnu/cm_free/145
전곡항 - 요트·낚시 마니아의 ‘메카’ 서울신문 
 


해양관광 전진기지 전곡항 - 요트·낚시 마니아의 ‘메카’

[서울신문]2005-06-21


주 5일제 확대 실시 이후 경기도 화성시 서신면 전곡항이 수도권 수상레저의 전진기지로 떠오르고 있다.
서울에서 1시간 거리로 교통여건이 좋은 데다 서해안에 위치하면서도 24시간 물이 빠지지 않는 천혜의 조건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다.

주변에는 입하도 국화도 육도 풍도 제부도 등 풍광이 빼어난 섬들이 즐비해 주말이면 세일링(돗과 바람을 이용한 항해)을 즐기려는 요트 마니아와 낚시꾼들로 붐비고 있다.

경기도와 화성시는 이곳을 오는 2008년까지 마리나 시설을 갖춘 테마어항으로 개발할 계획이어서 앞으로 전곡항의 주가는 한층 더 오를 것으로 전망된다.


●서해안에서 요트를 즐기자

국내에서 요트 타기는 조수 간만의 차이가 적은 남해안이나 제주도 등지에서만 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해안의 경우 썰물때 물이 빠지면서 갯벌이 드러나 먼 바다에 나가지 않고선 항해나 정박을 할수 없기 때문이다.
특히 요트는 선체 밑에, 바람을 거슬러 올라갈 때 옆으로 밀리지 않도록 균형을 잡아 주는 1∼1.5m 길이의 센터보드(center board)가 있어 수심이 최소한 1.5m 이상은 되어야 한다.

그러나 전곡항 만큼은 예외다.

화성시 서신면과 안산시 대부도를 잇는 방파제가 항 바로 옆에 생긴 이후 밀물과 썰물에 관계없이 24시간 배가 드나들수 있다.

전곡리 어촌계 황대웅(43) 총무는 “전곡항은 수심이 깊고 육지에서부터 갯벌 길이가 짧아 물이 빠져도 접안이 가능하기 때문에 물때를 맞출 필요 없이 언제든지 요트를 즐길 수 있다.”고 설명했다.

수년전부터 이같은 사실을 알게 된 일부 요트 마니아들이 찾기 시작하더니 3년전부터는 그 수가 급격히 늘고 있다.
전곡항과 인접한 탄도항을 중심으로한 요트 모임까지 만들어졌다.

현재 전곡·탄도항 앞바다에는 요트 19척이 항시 정박해 있으며 주말에는 요트나 레저보트를 트레일러 등에 싣고 수상레저를 즐기려는 마니아들로 북적거린다.

주말에는 50여척의 요트나 보트가 수상레저 활동을 하고 있으며 이곳을 통해 바다로 나가는 낚시꾼들을 포함하면 연간 10만명정도가 전곡항을 찾는 것으로 화성시는 파악하고 있다.


●주말 50여척 세일링나서

요트는 먼 바다 세일링이 가능하도록 주방과 침실·화장실 등 선실과 입출항 또는 비상시에 쓸수 있는 소형 보조 엔진을 장착하고 있는 크루저(Cruiser)와 가까운 바다나 강에서 이용할수 있는 딩기(Dingy)로 나뉜다.

TV나 영화에 나오는 호화 요트는 대부분 크루저인데 전곡항에 정박해 있는 요트들도 같은 종류이다.

이곳에 정박해 있는 요트 가운데 가장 큰 것은 30여명이 승선할수 있는데 가격이 10억원을 호가한다.
또 7척은 중급(10명승선), 나머지 11척은 소형(5명승선) 요트이다.

이 가운데 2척은 이미 제주도와 대마도로 머나먼 항해를 떠났다.

요트 선주들은 대부분 개인 사업을 하지만 직장인들도 더러 있다.

크루저 요트의 경우 보통 2000만∼7000만원 정도로 가격이 비싼 편이지만 동력을 사용하지 않고 바람을 이용해 세일링을 하기 때문에 기름값 등 관리 비용이 거의 들어가지 않는다는 것.
순풍을 받으면 15노트(시속 약 28㎞) 이상 나아갈 수 있다.

전곡항 요트모임의 회장을 맡고 있는 천영우(60·안산시 대부동)씨는 “요트가 일반인들에게는 ‘귀족 스포츠’의 이미지가 강하지만 바람만 있으면 계절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든지 즐길 수 있어 실제로는 경제적인 레포츠”라고 말했다.

요트가 없어도 모임에 가입하면 선주들과 함께 세일링을 즐길 수 있다.
현재 70여명이 회원에 가입해 있다.

선주들은 평소에는 전곡항 앞바다에 요트를 정박해 놓고 있다 주말을 이용해 당일코스로 풍광이 뛰어난 섬주변을 항해한다.
제부도 앞바다를 지나 ‘화성8경’ 중 하나인 입파도의 홍암(紅岩·붉은바위)을 돌아오는 데 2시간가량 소요된다.

광활한 서해바다를 항진하면서 시원한 바다 내음과 무인도의 깎아지른 기암괴석 등의 절경을 만끽할 수 있다고 한다.
자신의 요트를 이용해 세계일주를 계획하는 회원들도 적지 않다고 천씨는 귀띔했다.
회원들은 오는 9월에는 중국 칭다오 요트협회 초청으로 2대의 요트를 이용해 중국 항해에 나설 계획이다.
전곡항에서 출발해 제부도∼도리도∼입파도∼국화도를 돌아오는 2시간 코스의 유람선도 운항되고 있다.


●낚시꾼들도 몰려들어

전곡항은 요트 마니아 외에도 우럭과 노래미 등을 낚으려는 낚시꾼들도 많이 찾는다.

바다낚시는 미꾸라지나 지렁이 등 미끼를 끼워 낚싯줄을 바다에 던지고 바닥에 닿을 듯 움직이면 되므로 초보자들도 손맛을 볼 수 있어 가족 레저로도 인기다.
재수 좋으면 펄펄 뛰는 광어도 걸려 올라온다.

잡은 고기는 갑판에서 바로 회를 쳐주고 매운탕까지 끓여준다.
자연산 회를 즐기고 남은 것은 얼음에 채워 가져갈 수 있다.

전곡항에서는 매일 20척, 탄도항에서는 27척의 낚싯배가 출항, 바다 낚시꾼들을 태우고 있다.

이들 바다낚시선은 일반 낚시배와는 달리 어군탐지기, 냉장고를 갖춘 주방, 휴게실, 수세식 화장실 등 각종 부대시설을 잘 갖추고 있어 편리하다.

낚시선 하루 대여료는 20만∼30만원(10t급 기준)으로 20명까지 승선이 가능하다.
주말에는 가족은 물론 회사·각종 모임 등 단체 손님들이 많이 찾는다.


●해양레저 테마공원개발

전곡항은 오는 2008년까지 해양레저 테마공원으로 개발된다.
화성시는 경기도와 해양수산부의 지원을 받아 전곡항을 자연경관과 해양레저를 즐길 수 있는 마리나(Marina) 항구로 개발하기 위한 ‘테마해양공원조성 기본계획(Blue Marina Port)’을 마련했다.총 사업비 154억원이 투입된다.

시는 94억원을 들여 요트 56척이 정박할 수 있는 해양(36척)ㆍ육상(20척)계류장과 방파제, 보트장, 물양장 등 해상기반시설을 조성하게 된다.
시는 이어 60억원을 추가로 투자, 서해를 조망할 수 있는 전망데크를 비롯해 클럽하우스와 해상공원 등을 갖춘 육상테마파크를 조성할 예정이다.


●인근 부동산 크게 올라

전곡항 주변 땅값은 관광·수상레저 붐과 함께 이같은 테마어항 개발 소식이 전해지면서 크게 올랐다.

전곡항 배후지에는 한국수자원공사에서 시화지구 간척사업에 따른 이주택지단지를 조성(233필지)했다.

이중 22%가 미분양상태로 남아 있는데 바다를 바라볼 수 있는 전망이 좋은 곳은 평당 300만∼500만원, 바다에서 조금 떨어진 지역은 200만원선에 거래되고 있다.

주변 폐염전 부지도 평당 80만원을 호가하고 있다.

화성시 서신면 S부동산 관계자는 “지난해 전반적으로 땅값이 오른데다 테마어항으로 개발한다는 발표 이후 평당 100만원 이상 올랐다.”고 말했다.

서해안 고속도로 비봉 나들목(IC)에서 승용차로 30분쯤 가면 화성시 서신면과 안산 대부도 경계에 위치한 전곡항이 나온다.

화성 김병철기자 kbchul@seoul.co.kr


■ 年 30만명 방문·파급효과 530억 기대

“전곡항 테마해양공원 사업이 완료되면 연간 530억원의 경제적 파급효과가 기대됩니다.”
최영근 화성시장은 “주 5일제 확대로 수상레저 인구가 급속히 늘고 있는 데다 요즘 ‘관광패러다임’이 눈으로 보는 정적인 관광에서 직접 체험하고 즐기는 동적인 관광으로 변화하고 있는 점을 감안해 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고 착수 배경을 밝혔다.

또 인근 시화호 남측 간석지 개발에 따른 관광인프라 확충을 위해서도 전곡항을 관광어항으로 육성하는 방안이 요구되고 있다고 덧붙였다.

“수도권은 서해안이라는 지리적 여건으로 인해 요트를 즐길 수 있는 마리나 시설 등 해양레저 기반 시설이 전무한 곳입니다.”
최시장은 그러나 전곡항은 천혜의 입지 조건을 갖추고 있는데다 지금도 임해해상 관광을 위한 전진기지로서 각광을 받고 있어 어항기능과 관광기능을 겸비한 다목적 어항개발에 나서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오는 2008년 전곡항에 대한 마리나 포트 개발사업이 완료돼 바다낚시, 해양레저, 요트타기 등 고급형 해양레저를 테마로 즐길 수 있는 해양테마파크로 변신하게 되면 연간 30만명이 방문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또 어민소득 증대를 비롯한 생산 및 고용효과·부가가치효과 등 530억원의 경제적 파급효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한몫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시장은 전곡항 배후부지에 시화지구 간척사업관련 이주택지 단지가 조성돼 있어 테마어항 개발 등 집중적인 개발로 사업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환경영향평가와 실시설계 등 관련 절차를 거쳐 내년 3월쯤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간다.

최시장은 “전곡항외에 인근 제부항과 궁평항에도 어촌 체험을 테마로한 어촌 관광마을이 조성돼 있으며 앞으로 51억원을 투입해 궁평항에 산지 수산물 판매장을 건립하면 이 일대가 수도권 해양관광도시의 메카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강조했다.

화성 김병철기자 kbchul@seoul.co.kr

보트랑 06-09-27 18:16
답변 삭제  
좋은 자료...감사드립니다..
언제 풍도에서 함 뵙죠..
 
Total 269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조회
109 캠핑카, 한국형 캠핑트레일러 에스코트303 caravan 에스코트 05-08 20962
108 푸른바다에서 가슴을 열고 (1) 사무국 04-23 13852
107 M-boat 마리나에서 있었던 촬영회 사진 모터악마 04-21 12946
106 신개념 선외기형 워터제트 추진기 박창환 04-11 30269
105 45' Carver 450 Voyager Pilothouse (1) 정기운 03-26 12848
104 선박용 온풍히터 이롬테크 03-19 13915
103 엠보트의 원플러스원 행사안내 모터악마 03-10 12798
102 boat show 오늘이 마지막날입니다 모터악마 03-03 37587
101 한국 최초 호버크래프트 시승접수 중입니다 김용재 01-14 13403
100 요트 엔진 얀마 24 마력 팝니다. (1) 조성환 12-19 17760
99 인터넷사기 (1) 피해자 12-12 13430
98 DVD 부탁드립니다 (1) 젯트맨 10-22 12659
97 dvd 못받았습니다 ㅜ.ㅜ (1) 윤정애 10-17 12471
96 출장마치고 복귀했습니다.. dvd 못받으신분.... (1) 에이스보트 10-16 14638
95 잠시동안이나마 답변 못드린점 양해 바랍니다 에이스보트 10-12 12505
94 즐거운 추석한가위가 되시기를 바랍니다.. 에이스보트 10-02 12250
93 즐거운 추석이 되시길 배스꼬리 10-01 12226
92 DVD신청합니다 빅배스 09-28 12167
91 전곡항 - 요트·낚시 마니아의 ‘메카’ 서울신문 (1) 소사 09-27 19447
90 DVD 신청합니다 메이하라 09-25 12113
 1  2  3  4  5  6  7  8  9  10    

경기도 화성시 전곡항로 5 전곡항마리나클럽하우스 Tel : 031-355-3543
5, Jeongokhang-ro, Hwaseong-si, Gyeonggi-do, Korea
418,European Ln Fort Pierce FL 34982
257 Straight st. Paterson, NJ 07501
advisor call 1-772-380-4776 , 010-9222-7777
사업자등록번호 : 119-13-85147